종합소득세·개인지방소득세 ‘도움창구’ 운영

작성일 : 2021-05-12 12:15 작성자 : 편집부 (saidanews@naver.com)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은 5월 1일부터 31일까지 한 달 간 2020년 종합소득세 및 개인지방소득세 신고·납부 관련 ‘도움창구’를 세무2과에 설치·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난해부터 개인지방소득세 지자체 독자 신고·납부로 전환됨에 따라 국세와 지방세를 원스톱으로 신고할 수 있도록 했다.  

다만 올해는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신고창구를 운영하지 않고 ‘도움창구’를 통해 신고 지원에 나서며, 도움창구는 모두채움 대상자 중 만 65세 이상 노령자와 장애인에 한해 운영된다.

모두채움 대상자는 개인지방소득세 납부서와 종합소득세 신고안내문이 함께 발송되는 납세자를 말하며, 소규모 납세자의 간편 신고를 위해 국세청에서 수입금액부터 납부세액까지 미리 작성된 신고서를 발송하는 서비스이다.

납부기한의 경우 국세청의 종합소득세 납부기한 직권 연장 대상자에 한해 개인지방소득세도 함께 3개월 직권 연장되고, 직권 연장 대상자가 아니더라도 매출감소 등으로 피해를 입은 납세자는 신청에 의해 납부 기한 연장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다만 신청에 의한 납부기한 연장은 5월 26일까지 신청해야 한다.

중구 관계자는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전자신고를 이용하기 바란다”며“도움창구 제한적 운영에 따른 납세자의 혼란 및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