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 사내 연구조직‘Air-Lab’발대식 개최!

“포스트코로나 시대 미래공항 경쟁력 강화”

작성일 : 2021-04-12 11:38 수정일 : 2021-05-04 11:23 작성자 : 편집부 (saidanews@naver.com)

인천국제공항공사 대회의실에서 열린 ‘사내 자율 학습 연구팀 Air-Lab 발대식’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김경욱)는 포스트코로나 시대 경쟁력 확보 및 미래 혁신분야 역량 강화를 위해 27일 공사 대회의실에서 사내 미래공항 연구조직인 'Air-Lab'의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발대식은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해 진행되었으며,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 'Air-Lab' 팀원 및 관계자 등이 참석하였다. 

공사의 사내 자율 학습 연구팀인 'Air-Lab'은 미래항공운송, 빅데이터 등 전문역량을 갖춘 공사 3급 이하 직원 28명으로 구성되었다.

특히 직급, 직렬 등의 구분 없이 3개의 팀으로 구성함으로써 자유로운 토론 및 연구가 활성화되고 직급 및 직렬 간 조화를 통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 'Air-Lab'의 3개 팀은 △미래항공운송 △빅데이터 △문화예술디자인 등 미래공항 혁신분야에 대해 자체적으로 학습연구 주제를 선정해 월 2회 이상의 학습과 연구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공사는 △학회·세미나 참가 등 활동비 지원 △각 분야별 전문가 멘토 매칭을 통한 학습연구 자문 등 'Air-Lab'의 연구활동을 다양하게 지원할 예정이며, 향후 'Air-Lab'의 학습연구 성과를 전사에 공유하고 공항운영에 적용함으로써 인천공항의 미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사내 연구조직인 'Air-Lab' 발족을 통해 미래공항 혁신분야에 대한 자유로운 연구활동을 활성화 해나갈 계획이다”며 “앞으로 미래항공운송, 빅데이터, 문화예술디자인 등 혁신분야에 대한 역량강화를 통해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미래공항 경쟁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